인쇄  

근심의 늪

근심의 늪
 
랑하는 사람과 행복한 추억을 만들기에도 아까운 하루 24시간 중, 당신은 오늘 얼마만큼의 시간을 고민을 하며 보냈는가. 그 고민들이 생산적인 것이었다면 그나마 다행이겠지만, 어니 J. 젤린스키의 말은 우리에게 경각심을 불어 일으킨다.
 
정의 40%는 절대 현실로 일어나지 않는다.
걱정의 30%는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한 것이다.
걱정의 22%는 사소한 고민이다.
걱정의 4%는 우리 힘으로 어쩔 도리가 없는 일에 대한 것이다.
결국 96%의 고민은 근심을 위한 근심이었을 뿐이다. 
 
가지 방법이 있다. 첫째는 불필요한 고민을 하지 않는 것이고, 둘째는 이미 받은 스트레스가 몸 안에 축적되어서 병이 되기 전에 몸 밖으로 끄집어내는 것이다. 물론 쉬운 일이 아니다. 수십년간 습관이 되어버린 습성을 바꾸려면, 터닝포인트가 필요하다. 바로 지금, 당신은 인생의 방향을 바꿀 수 있는 스티어링휠을 잡고 있다. 이제 근심의 늪에서 스스로를 구출하자. 
 

뒤로

 
 

한국카네기연구소㈜/오정종/262-87-00254/
서울시 강남구 역삼로 17 47 카네기빌딩/
02-556-0113/개인정보책임 오정종/
carnegie@carnegie.co.kr

 
 
 
 
 

카네기연구소 소셜네트워크

 
© 2016 Dale Carnegie & Associates, Inc.. 판권소유.
웹사이트 디자인및 개발 Americaneagle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