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쇄  

상대방의 체면을 세워주어라 -1

상대방의 체면을 세워주어라-1

한증권의 유양상 사장은 김 과장이 인사에 대한 불만을 많다는 것을 알고 이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지를 고민하고 있었다. 그를 승진시켜줄 수도 없고, 그렇다고 그냥 방치하자니 회사를 그만두거나업무에 지장을 초래할 것 같았다. 회사로서도 그를 잃고 싶지 않았다. 그러던 중 한 가지 아이디어를 냈다. 김 과장에게 신입사원 면접 업무를 맡기기로 한 것이다.
“김 과장, 사람만큼 기업에 중요한 요소는 없다는 것을 자네도 잘 알 것이네. 그런 만큼 사원을 선발하는 일은 아주 중요하지. 누구에게 그 일을 맡길까를 정말 심사숙고했다네. 그러던 중 자네가 떠오르더군. 자네처럼 회사나 자신을 위해 최선을 다해 일할 수 있는 사람을 선발해 주게나. 자네만 믿네.”

야기를 끝내고 나자 김 과장의 얼굴은 상기돼 있었다.
“사장님,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.”
직원을 직접 선발한 김 과장은 자신이 채용한 직원들이 신입사원으로 들어오자 더욱 분발하여 그들을 지도해주었다. 유 사장은 직원 한 사람에게 중요한 임무를 맡김으로 해서 그 사람의 체면을 살려줌은 물론 다른 직원에게까지 좋은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실감했다.

구나 존중받기를 원한다. 우리는 존중받고 있다고 느낄 때 평소보다 몇 십배의 효과적인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. 상대의 체면을 세워주어 존중받고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게 하라. 기업이든 가정이든 놀라운 변화가 생길것이다.

 

뒤로

 
 

한국카네기연구소㈜/오정종/262-87-00254/
서울시 강남구 역삼로 17 47 카네기빌딩/
02-556-0113/개인정보책임 오정종/
carnegie@carnegie.co.kr

 
 
 
 
 

카네기연구소 소셜네트워크

 
© 2016 Dale Carnegie & Associates, Inc.. 판권소유.
웹사이트 디자인및 개발 Americaneagle.com